2년간의 브라우저 점유율 변화

브라우저 점유율
2년간의 브라우저 점유율 변화 http://gs.statcounter.com/#browser-ww-monthly-201311-201511

 13년 11월 ~ 15년 11월 브라우저 점유율 변화 (데스크톱, 테블릿)
  1. 크롬: 약 41% 에서 54%로 13% 상승
  2. IE:       약 27% 에서 15%로 12% 하락
  3. 파폭: 약 18% 에서 14%로 4% 하락
  4. 사파리: 약 8% 에서 9%로 1% 상승
  5. 오페라: 약 2% 미만

2년간의 브라우저 점유율 변화 참고하세요.

크롬 47버전 부터 WebRTC 자체 녹화 API 지원

크롬 47버전 부터 WebRTC 자체 녹화 API 지원 한다.
구글은 많은이들의 요청이 계속되었던 MediaStreamRecorder API을 추가 했다고 한다.
이 기능을 사용하기 위해서는 아직까진 chrome://flags 에서 아래 옵션을 활성화 시켜야만 가능하다.

[활성화 방법]

  1. 주소입력창에 chrome://flags 입력
  2.  활성화

크롬 47버전 부터 WebRTC 자체 녹화 API 지원

[참고]

얼굴 감정 인식 API

얼굴 감정 인식 API 는 닮을꼴을 검색해 주거나 사진 보정을 하는등 많은 분야에 활용 되고 있습니다.

관련해서 MS Project Oxford에는 실험적이고 재밌는 API들을 제공합니다.
그 중 사람 얼굴의 감정을 수치로 표현해주는 API가 있어요!

얼굴 감정 인식 API
얼굴 감정 인식 API

감정인식 API는 사진을 업로드하면 사람의 얼굴을 찾아서 총 8개의 감정으로 표현해 줍니다.

"Scores": {
      "Anger": 0.00008367085,
      "Contempt": 0.0008774457,
      "Disgust": 0.00540481973,
      "Fear": 0.00000208466258,
      "Happiness": 0.9178822,
      "Neutral": 0.07534515,
      "Sadness": 0.0000998929,
      "Surprise": 0.000304700457
}

이것을 활용하면 재밌는 서비스도 나올 수 있을것 같아요.
이외에도 MS Project Oxford는 3가지의 분야에서 API를 제공중입니다.
Vision, Speech, Language

스카이프 영상통화 음성 실시간 통역


스카이프 영상통화 음성 실시간 통역…
올초 리모트미팅 아이디어 회의에 제안했던 영상회의 중 음성을 통역해 문자로 보여주는 기능을
스카이프는 이미 2014년 말에 시작을 했다.

동영상을 보면 서로 다른 국가의 어린아이들이 영상회의를 하면서 모국어로 대화를 한다.
상대가 말하는 타국의 언어를 자신이 알 수 있도록 실시간으로 채팅문자로 통역 해줘서 아이들이
신기해 하며 대화를 이어 나간다.

음성을 문자로 변환해주는 서비스는 이미 구글이나 여타 서비스에 광범위하게 적용되고 있다.
어찌보면 그 중 정말 필요했던 분야에 적용하기 위한 단계를 거친것이 아닌가 싶고, 영상통화에 적용한 사례를 보니 더욱 정말 재밌고 유용하고 기능이라 생각된다.

우리 서비스에도 곧!

[관련]